Q. When should you NOT use React.memo?

Oct 24, 2021

얕은 비교와 리액트 성능 최적화

사내 FE모임 시간에 효율적인 스토리북 활용법에 대해 토론하다 "스토리북의 Control 패널을 활용하려면 렌더링 최적화가 어렵다" 라는 이야기를 하게 되었다. 그러다 인턴🤗분께서 PureComponent를 통한 얕은 비교로 렌더링 최적화를 하는건 어떻냐고 질문을 주셨는데, 덕분에 겉핥기로만 어렴풋이 알고 있던 리렌더링과 얕은 비교에 대해 좀더 생각해보게 된 것 같다.

React.memo
React.PureComponent
shouldComponentUpdate

세가지 케이스 모두 얕은 비교를 통해 개발자가 컴포넌트의 리렌더링을 제어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useMemo는 역할이 조금 다르다) 리액트는 기본적으로 상위 컴포넌트가 렌더링이 되면 무조건 리렌더링을 수행하는 특성을 가지고 있으나 React.memoReact.PureComponent로 감싸게 되면 컴포넌트는 props가 변경되었을때만 리렌더링이 된다.
당연하지만 얕은비교연산 ===가 어지간하면 리렌더링보다는 비용이 적게 들긴 한다. 그렇다면 왜 리액트는 React.memoReact.PureComponent를 기본형으로 갖지 않을까?

state의 위치를 확인하자

function Parent() {
  const [num1, setNum1] = useState(0);
  const [num2, setNum2] = useState(1);
  const [num3, setNum3] = useState(2);

  return (
    <div>
      <Child1 number={num1} setNumber={setNum1} />
      <Child2 number={num2} setNumber={setNum2} />
      <Child3 number={num3} setNumber={setNum3} />
    </div>
  );
}

function Child1({ number, setNumber }) {
  return (
    <div>
      <div>{number}</div>
      <button onClick={() => setNumber((num) => num + 1)}>+</button>
    </div>
  );
}

// Child2, Child3, ...

이러한 코드에서 Parentnum1이 변경되면 Child2Child3도 리렌더링이 된다.

// `React.memo`를 활용한 얕은비교 최적화
// 이 컴포넌트는 상위 컴포넌트의 렌더링에 영향을 받지 않고, `number`와 `setNumber`가 변경될 때만 리렌더링된다.
const Child1 = React.memo(({ number, setNumber }) => {
  return (
    <div>
      <div>{number}</div>
      <button onClick={() => setNumber((num) => num + 1)}>+</button>
    </div>
  );
});

이렇게 각 자식 컴포넌트를 PureComponent로 만들거나 React.memo로 감싸면 얕은비교를 통해 props가 변경될때만 렌더링이 될 것이다. 하지만 이렇게 하는 것 보다 더 좋은 방법이 있다.

function Parent() {
  return (
    <div>
      <Child1 />
      <Child2 />
      <Child3 />
    </div>
  );
}

function Child1() {
  const [num1, setNum1] = useState(0);
  return (
    <div>
      <div>{num1}</div>
      <button onClick={() => setNum1((num) => num + 1)}>+</button>
    </div>
  );
}

state를 그냥 각각의 Child가 가지면 된다. 이렇게 상태를 가능한 Leaf Node로 전달하면 불필요한 리렌더링을 피할 수 있는 것이다.

state를 Leaf Node로 변경할 수 없는 경우

function Parent() {
  const [value, setValue] = useState('');

  return (
    <div>
      <input
        type="text"
        value={value}
        onChange={(e) => setValue(e.target.value)}
      />
      <ExpensiveAndHeavyComponent />
    </div>
  );
}

const ExpensiveAndHeavyComponentWrapper = React.memo(
  ExpensiveAndHeavyComponent,
);

ExpensiveAndHeavyComponentReact.memo로 감싸지 않으면 input에 값을 입력할때마다 value라는 state가 변경되면서 리렌더링이 될 것이다. 이 케이스는 state를 Leaf Node로 전달할 수 없는데 어떻게 최적화를 할 수 있을까?

function Parent() {
  return (
    <InputWrapper>
      <ExpensiveAndHeavyComponent />
    </InputWrapper>
  );
}

function InputWrapper({ children }) {
  const [value, setValue] = useState('');

  return (
    <div>
      <input
        type="text"
        value={value}
        onChange={(e) => setValue(e.target.value)}
      />
      {children}
    </div>
  );
}

상위 컴포넌트가 변경되어도 리렌더링이 되지 않는 children props의 특성을 활용할 수 있을 것 같다. React.createElement의 세번째 인자로 넘기는 값이고, 이 역시 얕은비교를 통해 리렌더링 여부를 결정하기 때문이다.

리렌더링을 막기 위해 메모를 하거나 얕은 비교를 하는 것 보다, state의 위치를 확인하고 그냥 state를 내리는게 최고의 방법일 수도 있다!

React.memo의 오작동

const Memoized = React.memo(({ children }) => <div>{children}</div>);

<Memoized>Hello</Memoized> // 리렌더링 안됨
<Memoized><b>Hello</b></Memoized> // 리렌더링 됨

React.memo로 감싼 컴포넌트의 경우 children props를 사용하고 JSX Element를 전달하면 의도한대로 작동하지 않고 계속 렌더링이 된다.

최적화에 정답은 없다

PureComponentReact.memo를 통한 최적화는 분명 간단하지만 만능은 아니며, 불필요한 리렌더링이 자주 일어난다면 코드 구조 자체를 고민해볼 필요가 있다. 물론 렌더링이 거의 일어나지 않는 화면이라면 시간낭비일수도 있다. 리렌더링에 대해서는 <div />를 한 뎁스 더 그리는게 시간이 더 걸리니 React.memo를 쓸지 말지 고민할 시간에 불필요한 div를 줄이라는 분석도 존재한다. 맨날 적는 얘기지만 Performance Optimization에 정답은 없고, 여러가지 케이스 중 최적의 결과를 도출하는 것이 개발자의 역할이 아닌가 싶다.

참고

Copyright © 2022nana